메뉴열기
입학안내

경일소식KIU NEWS

  • 트위터
  • 페이스북
  • 인쇄

KIU Focus

제목에란가 교수, 사과 탄저병 조기검출기술 개발

작성자
홍보비서팀
작성일
2018/11/06
조회수
584

세계 상위 18% 학술지인 네이처 자매지 ‘SCIENTIFIC REPORTS’에 논문 게재

경일대학교(총장 정현태)는 의용공학과에 재직 중인 스리랑카 출신 교수가 사과 탄저병을 조기에 검출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네이처 자매지인 ‘SCIENTIFIC REPORTS’에 논문을 게재했다고 밝혔다.

 루치러 에란가 위제싱허(Ruchire Eranga Wijesinghe··33·이하 에란가) 교수는 사과 탄저병 조기진단을 위한 광학 단층 영상 기반 검출기술 개발(Biophotonic approach for the characterization of initial bitter-rot progression on apple specimens usion optical coherence tomography assessments)’이라는 논문을 세계 상위 18%에 드는 저널인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 Impact Factor 4.12)’에 게재했다.

 에란가 교수의 논문에 따르면 광학단층영상기술(Optical Coherence Tomography)이라는 의료기술을 농업에 접목해 사과 내부를 비파괴검사로 촬영함으로써, 탄저병 감염여부를 조기에 진단해 병충해를 예방할 수 있다.

 사과 탄저병은 보통 감염되고 3~4개월이 지나야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어 지금까지는 농가피해의 주범으로 지목되어왔다. 에란가 교수의 기술을 접목하면 감염 20일내로 검사를 통해 탄저병 감염여부를 알 수 있어 조기에 세균박멸을 할 수 있는 것이다.

 사과나무의 이파리에 검사를 실시하면 사과열매가 열리기 전에도 탄저병 감염여부를 미리 알 수 도 있다. 에란가 교수는 이번 실험을 위해 상주, 군위의 과수원에 한 달 정도 왕래하며 실험과 모니터링 과정을 거쳤다.

 이번 논문 외에도 에란가 교수는 같은 OCT기술을 활용해 중이염 수술 환자의 망막 또는 각막 안쪽 단층을 검사할 수 있는 광학단층영상과 수술용현미경을 이용한 수술 중 중증상절제술 평가의 임상적 효용(Clinical Utility of Intraoperative Tympanomastoidectomy Assessment Using a Surgical Microscope Integrated with an Optical Coherence Tomograghy)’라는 제목의 논문도 12월에 같은 저널에 게재할 예정이다.

 에란가 교수는 동 기술을 활용하면 사과 뿐만 아니라 배, 감 등 내부에서 식물병원체 감염으로 발생하는 병충해를 조기에 진단해 농가피해를 예방하고 수입증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2007년 우리나라에 유학 온 에란가 교수는 경북대에서 학사·석사·박사를 마쳤으며 올 3월에 경일대학교 의용공학과에 조교수로 임용되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없음

목록